이정후 보러왔는데, 무안타 침묵에 2만7706명 홈팬들 탄식...시범경기 타율 0.343로 개막전 뛴다

노재형 기자

기사입력 2024-03-27 12: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