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 배누리, KBS2 일일드라마 '인형의 집' 캐스팅 확정

    기사입력 2018-01-24 07:41:23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배우 배누리가 KBS 2TV 새 저녁일일드라마 '인형의 집'(연출 김상휘 / 극본 김예나, 이정대 / 제작 숨은그림미디어)에 캐스팅을 확정했다.

    '인형의 집'은 사랑만 받고 자란 '퍼스널 쇼퍼' 홍세연과 표독함만 남은 쇼핑중독의 재벌3세 은경혜, 물과 기름 같은 두 여자의 사랑과 우정, 배신의 이야기를 담았다.

    굴지의 패션 재벌 은회장家를 중심으로 사람들의 욕망과 야망, 갈등을 통해 저택 안에 숨겨진 진실이 밝혀지며 예상할 수 없는 이야기가 펼쳐질 예정이다.

    배누리가 맡은 꽃님이 역은 큰 눈망울에 조신하면서도 차분한 말투를 지닌 캐릭터. 하지만 궁금한 것은 절대 참지 못해 실례인 질문을 마구 쏟아내는 엉뚱한 반전매력의 소유자로 일일 안방극장에 활기를 불어넣을 예정이다.

    배누리는 지난해 종영한 드라마 '하백의 신부'는 물론 '캐리어를 끄는 여자', '초인시대', '스웨덴 세탁소', '해를 품은 달' 등 굵직한 작품에 출연하며 탄탄한 연기력을 쌓아왔다.

    다양한 작품을 통해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개성있는 캐릭터들을 소화해 낸 배누리가 이번엔 '꽃님이'역을 통해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supremez@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