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 50에 몸이 두 개이고 싶다는 생각도…" 멈추지 않는 '월드스타'의 배구 시계 [스포츠조선 지령 1만호 인터뷰]

이종서 기자

기사입력 2024-01-22 05: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