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메달' 男배구, 바레인 꺾고 '최악'은 피했다…다음 상대는 박기원 감독의 태국

김영록 기자

기사입력 2023-09-25 09:57 | 최종수정 2023-09-25 09: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