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지명→대학 진학→지명…여자부 첫 '대학 선수' 탄생이 전한 울림 "포기하지 않는다면"

이종서 기자

기사입력 2023-09-11 06:2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