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 때문에 재계약 결정도 미뤘어... 최대어 '90% 케이타'가 온다. 진짜라면 판도가 바뀐다[이스탄불 현장]

권인하 기자

기사입력 2023-05-08 09:32: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