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저우ON]'2관왕 보인다'셔틀콕 여제 안세영, '20분이면 충분' 가볍게 8강 진출

김가을 기자

기사입력 2023-10-04 12:25: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