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저우현장]"상혁,우승 축하해"훈훈한 라이벌 우상혁X바심의 '다정투샷', 선의의 金경쟁 다짐

윤진만 기자

기사입력 2023-10-02 11:40: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