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영미 결자해지→최인정 뒤집기→송세라 끝내기' 만리장성 넘어 金도전…女에페 단체, 21년만의 결승 진출 [항저우현장]

김영록 기자

기사입력 2023-09-27 19:15: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