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저우현장]이번엔 펜싱장서 터진 '비스포츠맨십',韓에 패한 우즈벡선수 '마스크→칼 패대기' 눈살

윤진만 기자

기사입력 2023-09-27 07:45: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