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문홍 전 대표 세컨드 참여 "지도자인데 당연한 거죠"

권인하 기자

기사입력 2018-11-01 14: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