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배님 잘못 아닌 내가 문제였다" 2G 부진했던 영건, 실패 속에 배운 교훈..돌아온 가장 강력한 신인왕 후보

정현석 기자

기사입력 2023-06-08 00:08: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