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기대치 1순위→타율 0.077' 20세 유망주의 생존 경쟁…"엔트리 확정 아냐" [부산초점]

기사입력 2023-03-20 09:52: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