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강지영, 故 구하라 향한 그리움 "언니가 원했던 이 순간"

기사입력 2022-12-07 07:44: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