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넌 영원히 삼성에…" 떠나는 14년 원클럽맨, 에이스에게 부탁한 '프랜차이즈의 길'

기사입력 2022-12-04 08:10: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