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이래서 '심준석리그' 열렸구나…161㎞ 기대주, ML에 '박찬호 향기' 풍겼다

기사입력 2022-10-01 06:00: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