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결이 다른 우세시리즈, 운명의 3연전 결승전, 좌-우 영건 어깨에 달렸다[프리뷰]

기사입력 2022-09-24 10:43: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