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2부 추락 보르도 후폭풍 불가피, '11골 넣고도 강등' 황의조 거취 관심

기사입력 2022-05-22 19:47: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