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인천 현장]SK 선수들, 본인 이름 대신 '윤건·아율·지윤' 붙인 이유 "희귀병 어린이에 희망을"

기사입력 2020-10-18 16:02: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