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SC초점]양의지-강민호 굳건, 박동원-유강남 아직…KBO포수 '구관이 명관'

기사입력 2020-08-11 10:15: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