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여기도 사람사는 곳"…北주재 외교관이 살핀 북한의 속살

기사입력 2019-11-03 08:57: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