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구

이적 후 드디어 첫승, '마음의 짐' 덜어낸 LG 정희재

기사입력 2019-10-17 11:06: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