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코뼈 부러진 엔리케,주심과 타소티 죽이고 싶어했다"…27년전 사건 '재조명'

기사입력 2021-07-06 12:50: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