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스트레스 많이 받았다" 맹활약에도 활짝 웃지 못한 통산 0.323의 천재타자

기사입력 2022-08-06 23:07: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