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0.2이닝 4사구 7개 최악투' 190만불 MVP 결국 짐싼다, 김태형 감독 "대체선수 물색"[잠실 브리핑]

기사입력 2022-06-26 15:29: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