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척추라인 해체된 포항, 김기동 감독의 자신감 "타쉬치, 일류첸코 공백 충분히 메운다'

기사입력 2021-01-24 06:28: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