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SC비하인드]이강철 질책에 쾌투로 화답한 KT 김 민, 비결은 '이심전심'

기사입력 2020-05-24 09: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