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종합] "조작+친日 얼룩"… '2019 MAMA', 소문난 잔치에 먹을 것 없었다

기사입력 2019-12-05 08:38: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