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프리미어12]'세리머니 풍년' 속 담긴 김경문호 공기, 최대 목표 '원팀' 완성됐다

기사입력 2019-11-09 09:50: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