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PO MVP] '타율 0.533' 이정후 질주, 작년 PO 아쉬움 털고 KS행 견인

기사입력 2019-10-17 21:50: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