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Digital 금고' 시범 운영…현금·골드바 등 현물 관리 자동화

2023-01-26 08:34:26



신한은행이 디지털 기술을 활용해 현금과 골드바 등 현물을 자동화로 관리하는 'Digital 금고'를 금융권 최초로 시범 운영한다.



'Digital 금고'는 현금과 현물의 단순 보관을 넘어 ▲일일 자동 정산 ▲상시 이상감지 시스템 ▲자동 무게 측정 등 디지털 기술을 활용해 횡령과 분실 등의 사고를 방지, 내부통제 강화로 은행의 안전성을 높였다. 또한 직원의 금고 관리 업무를 대체함으로써 직원들이 고객 상담에 집중할 수 있게 돼 영업점 업무 효율성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예상된다.

'Digital 금고'는 영업점 직원(Teller)이 관리하던 현금과 현물을 로봇화(Roid)된 자동화 시스템이 관리한다는 의미의 '텔로이드(Telleroid)'의 첫 출발이다. 신한은행은 디지로그 브랜치인 서소문지점에서 'Digital 금고'를 시범 운영하고, 하반기 영업점 확대 운영을 추진중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디지털 기술을 활용한 'Digital 금고'를 통해 영업점 내부통제가 한층 더 강화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디지털 기술로 안전성을 강화하고, 고객중심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김소형기자 compact@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