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모로우바이투게더 "신곡은 저희가 제일 잘하는 장르, 예상의 범주 벗어났다"

2023-01-26 14:45:15

26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 오디토리움에서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컴백 쇼케이스가 열렸다. 포즈를 취하고 있는 투바투 멤버들. 삼성동=송정헌 기자songs@sportschosun.com/2023.01.26/

[스포츠조선 정빛 기자]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가 신곡 '슈가 러시 라이드'를 소개했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26일 서울 강남 코엑스 오디토리움에서 미니 5집 '이름의 장: 템테이션' 쇼케이스를 열고 "신곡은 저희가 제일 잘 할 수 있는 장르"라며 "듣고 예상의 범주 벗어났다고 생각했다"라고 했다.

신보 타이틀곡 '슈가 러시 라이드'는 달콤하지만 치명적인 악마의 유혹에 빠져드는 소년의 모습을 담은 얼터너티브 팝 댄스 장르의 곡으로, 청량하면서도 몽환적인 섹시미를 느낄 수 있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이 곡에서 유혹을 당하는 '대상'이 되는 동시에 스스로가 누군가를 유혹하는, 유혹의 '주체'가 돼 글로벌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연준은 "저희가 잘 할 수 있는 장르다. 청량과 섹시가 공존하는 것 같다. 두 개 공존하는 것이 상상하기 어려운데, 미묘한 느낌을 잘 전달하기 위해 표정 액팅 뉘앙스를 고민했다"라고 했고, 태현은 "보는 이들을 빠져들게 하는 역할도 중요하기 ??문에 표현력을 중점적으로 생각했다. 퍼포먼스에서도 강약조절을 신경썼고 보컬적으로도 퍼포먼스를 생각하면서 불렀다"라며 신경쓴 점을 짚었다.

휴닝카이는 "이 곡을 듣고 예상의 범주를 벗어났다고 생각해서 처음에는 고민했다. 제 것으로 만들고 불러야할지 고민했는데 힘을 빼면서 부르기도 했다. 앓는 듯한 창법으로 부르면서 팀 색깔을 입혔다"라고 거들었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오는 27일 오후 2시 미니 5집 '이름의 장: 템테이션'을 발표한다.

정빛 기자 rightlight@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