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10대들, K-마사지기에 '푹' 빠졌다…"내가 먼저" 쟁탈전 '폭소'('수학여행')

2023-01-26 14:29:39



[스포츠조선 고재완 기자] 오는 29일 방송되는 E채널 MBN '방과 후 코리아: 수학여행' 8회에서는 미국 10대 학생들이 남·여 두 팀으로 나누어 한국 친구의 집에서 홈스테이를 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이날 케일럽과 루카스는 K-마사지기와 사랑에 빠진다. 안마기 체험 후 그 매력에 푹 빠진 두 사람은 마사지기를 두고 귀여운 쟁탈전까지 벌인다고. 무엇보다 젓가락질을 멈출 수 없는, 정성이 듬뿍 담긴 K-엄마표 집밥에 미국 학생들 모두 감탄을 아끼지 않는다. 삼겹살과 잡채는 물론 갈치에 전복까지 총출동한 저녁을 즐기는 미국 학생들의 모습이 궁금증을 자아낸다.

다음날 체육 시간에 한·미 국가대항 축구 대결이 펼쳐진다. 트레이드마크인 노란 샌들을 신고 운동장을 질주하는 케일럽과 온몸으로 골문을 지키는 수비의 제왕 아네카가 활약을 펼치는 가운데, 한국 학생들 또한 몸을 사리지 않고 공격에 나선다. 과연 승리의 여신은 누구에게 미소 지을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미국 10대들은 한국 친구들과 이별 후 월정리 해수욕장으로 향한다. 바닷가 술래잡기부터 초겨울 바다 입수까지, 10대 특유의 에너지로 제주도에서 잊지 못할 또 다른 추억을 만든다.

수학여행의 마지막을 앞두고 미국 학생들은 일출을 보며 한국에서의 시간을 떠올린다. 이들은 "사람들이 좋았다", "영원히 마음에 새기겠다"고 수학여행의 소감을 전하며 눈물을 보인다. 29일 방송하는 '수학여행' 8회에서 이 모든 과정이 공개된다.

고재완 기자 star77@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