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어제 363명 확진…전날보다 44명 ↑

2023-01-24 09:08:58

[연합뉴스 자료사진]




(청주=연합뉴스) 박재천 기자 = 지난 23일 충북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363명 발생했다.

하루 전(319명)보다 44명 많다.


24일 충북도가 집계한 전날 시·군별 확진자는 청주 207명, 충주 45명, 제천 26명, 옥천 22명, 진천 19명, 증평 13명, 영동 10명, 단양 8명, 보은 5명, 괴산·음성 각 4명이다.

거점·감염병 전담병원 입원환자는 14명이고, 이중 위중증 환자는 6명이다.
재택치료자는 4천224명이다.

확진자 1명이 몇 명을 감염시키는지를 보여주는 감염 재생산지수는 0.75이다.

도내 누적 확진자는 94만924명으로 늘었다.
jcpark@yna.co.kr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