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X FC 슈퍼미들급 챔피언 정성직 2023 대한민국공헌대상 체육대상 수상

2023-01-19 14:25:12

MAX FC 챔피언 정성직이 대한민국 공헌대상 체육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사진제공=MAX FC

[스포츠조선 권인하 기자]국내 최대 입식격투기 단체 MAX FC의 슈퍼미들급 챔피언 정성직(32·서울PT365)이 지난 13일 국회 헌정기념관에서 열린 제3회 대한민국 공헌대상 체육부문 대상을 수상하였다.



수영 올림픽 금메달리스트 박태환과 마라톤 은메달리스트 이봉주, LG 트윈스 조인성 코치와 공동수상의 기쁨을 누렸다.

지난 2018년부터 실시한 대한민국 공헌대상은 의정, 문화, 교육, 체육 등 7개 전문분야에서 탁월한 업적을 이루고 사회발전에 중추적 역할을 한 인물을 선정해서 수여하는 상이다.

정성직은 16년 전 킥복싱에 입문해 한국킥복싱협회 라이트헤비급 챔피언을 지내며 입식격투기와 종합격투기 선수 생활을 이어오다 2019년 MAX FC 슈퍼미들급 챔피언에 등극해 1차 방어전까지 치른 베테랑 격투기 선수다. 현재는 서울에서 개인 체육관을 운영하면서 선수생활을 병행하고 있다.

이번 체육 분야 대상 선정 이유에 대해 협회 관계자는, '비인기 종목인 격투기 스포츠 선수로서 오랫동안 활동하면서, 격투 스포츠 발전에 큰 기여를 하고 있어 대상에 선정했다'고 발표했다. .

정성직은 "먼저 2023년 대한민국 공헌 대상에 선정해주신 관계자분들께 감사드립니다. 보잘 것 없는 한명의 선수에게 큰 상을 주셔서 몸둘바를 모르겠습니다. 더 열심히 하라는 뜻으로 알고 앞으로도 더욱 정진하도록 하겠습니다. 그리고 이 자리에 격투기 선수로 서 있을 수 있도록 도와주신 MAX FC 이용복 대표님께도 감사드립니다. 올해 2차 방어전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방어전에 성공해서 대한민국 체육 공헌 대상자로서의 자격이 있음을 다시 한번 증명하겠습니다" 라며 수상 소감을 전했다.

MAX FC는 2023년 1월 7일 대구에서 첫 대회를 시작으로 3월과 5월 7월 등 많은 대회를 준비하고 있다.권인하 기자 indyk@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