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업 대체 軍인력 향해 위협 글…軍 "안전문제 없게 할 것"

2022-11-25 20:39:41

[소셜미디어 갈무리]


투입 軍인력 임시휴게실에 "이용 시 불상사" 경고문





(서울=연합뉴스) 하채림 기자 = 국방부는 25일 파업 대체인력으로 투입된 군인들을 향한 협박성 글이 게시된 데 대해 "국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투입한 우리 인원의 안전에 한치의 문제가 없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국방부는 "우리 인원에 대한 '위협적 경고성 문구'를 인지하고 있다"며 이런 입장을 언론에 공지했다.
앞서 코레일 서울 구로사업소에 임시로 마련된 군인 휴게실 문에 '군인들에게 경고한다'는 제목의 협박성 글이 부착된 사실이 온라인을 통해 확산했다.
게시물에는 "기관사의 휴양공간을 빼앗지 말고 야영을 해라. 방 이용 시 일어날 불상사 책임은 너희에게 있다"라는 문구와 함께 전국철도노동조합의 지부 명칭이 기재됐다.
국방부는 철도노조가 태업에 돌입한 전날부터 이용자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간부 200여 명을 대체 인력으로 투입했다.

tree@yna.co.kr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