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영준 중앙대병원 교수, 병원 발전기금 3억원 후원

2022-11-25 11:34:58

[중앙대학교병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조승한 기자 = 중앙대학교병원은 치과 최영준 교수가 병원 진료환경 개선과 시설 투자 등에 사용해 달라며 3억 원을 후원했다고 25일 밝혔다.

최영준 교수는 서울대학교 치의학 박사 학위를 받고 삼성서울병원에서 인턴 및 구강악안면외과 레지던트를 수료한 후 2002년부터 중앙대용산병원을 거쳐 현재 중앙대병원 치과 과장으로 재직 중이다.

최 교수는 "중앙대병원에서 20년 넘게 진료 현장에 있는데 그간 4천여 명의 턱교정수술(양악수술 등)을 안정적으로 집도할 수 있었던 것은 중앙대학교의료원이라는 큰 버팀목이 있었기 때문"이라며 "중앙대학교병원이 상급종합병원으로서 중증환자 치료에 더욱 집중하는 병원으로 성장하는데 작게나마 도움이 되고 싶어 후원을 결심했다"고 말했다.

이번 후원으로 최 교수가 지금까지 병원에 기부한 총금액은 4억 1천만 원으로 늘었다.

홍창권 중앙대의료원장은 "일전에도 발전기금을 후원해 주셨는데 이번에도 선뜻 후원에 참여해 주셔서 깊이 감사드린다"며 "올해 초 개원한 광명병원과 함께 조화로운 성장을 이루며 중증환자 치료를 선도하는 병원으로 도약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shjo@yna.co.kr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