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흥 빙속여제'김민선 월드컵 500m 또 金! 2연속 우승 쾌거!

2022-11-21 17:10:19

사진=스포츠조선DB

'신흥 빙속여제' 김민선(의정부시청)이 월드컵 1차 대회에 이어 2차 대회 여자 500m에서도 2연속 금메달을 획득했다.



김민선은 20일(한국시각) 네덜란드 헤이렌베인에서 열린 2022-2023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스피드스케이팅 월드컵 2차 대회 여자 500m 디비전A(1부리그)에서 37초21의 성적으로 1위에 올랐다.

가장 마지막조인 10조 인코스에서 강력한 우승 후보이자 라이벌인 네덜란드 유타 레이르담(24)과 맞대결을 펼쳤다. 레이르담은 월드컵 1차 대회 여자 500m 은메달, 여자 1000m 금메달리스트. 김민선은 스타트가 살짝 늦었지만 폭발적인 스퍼트로 첫 100m를 10초43(2위)로 통과한 후 마지막 주로에서 눈부신 뒷심을 발휘하며 1위로 결승점을 통과했다.

지난 1차 대회에서 500m 금메달과 1000m 은메달을 획득한 김민선은 2차 대회서도 500m 금메달을 차지하며 2대회 연속 우승 쾌거를 썼다. '은메달' 오스트리아 버네사 헤어초크(37초48)와 무려 0.27초 차였다. '동메달' 레이르담(37초51)은 0.30초 차로 제쳤다. 김민선은 월드컵 포인트 120점을 기록하며 올 시즌 여자 500m 세계랭킹 1위를 유지했다.

한편, 김민선과 스피드스케이팅 대표팀은 22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할 예정이다. 월드컵 3차 대회는 내달 9일 캐나다 캘거리에서 열린다.전영지 기자 sky4us@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