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정, 중증·희귀질환 치료 지원에 머리 맞댄다

2022-11-21 08:15:15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국민의힘 성일종 정책위의장(오른쪽)이 8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예산안 심사방향 관련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왼쪽은 이철규 의원. 2022.11.8 toadboy@yna.co.kr


與 성일종 정책위의장·이철규 예결위간사 주최 정책간담회



(서울=연합뉴스) 홍정규 기자 = 국민의힘과 정부는 21일 국회에서 중증·희귀질환 치료 지원책을 마련하기 위한 정책간담회를 연다.

중증·희귀질환 전문 요양병원 신설과 희귀질환 신약 의료비 지원에 대한 민간 전문가들의 의견을 수렴하고, 정부·여당이 관련 정책·예산에 반영하려는 취지에서다.

이날 간담회에는 국민의힘 성일종 정책위의장과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간사인 이철규 의원, 국회 복지위 소속 이종성 의원이 참석한다.
정부에서도 박민수 보건복지부 2차관과 황순관 기획재정부 복지안전예산심의관 등이 참석한다.

국민의힘은 예결위 심사를 앞두고 '민생·약자·미래'라는 3가지 핵심축으로 내년도 예산을 편성하겠다며 소아·청소년 희귀질환을 다룰 권역별 전문기관 설치, 루게릭병 등 희귀난치성 질환 전문요양병원 신설, 비급여 신약 의료비 지원에 예산 345억원을 증액하겠다고 발표한 바 있다.

zheng@yna.co.kr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