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인터뷰] 가스공사 유도훈 감독 "현대 모비스 빅맨 사이드에서 수비가 많이 흔들렸다"

2022-11-20 16:07:07

한국가스공사 유도훈 감독. 사진제공=KBL

[울산=스포츠조선 류동혁 기자] "현대 모비스 4, 5번 빅맨 사이드에서 수비가 많이 흔들렸다"



유도훈 한국가스공사 감독은 20일 현대 모비스전에서 패한 뒤 이렇게 말했다.

유 감독은 "전체적으로 상대 4, 5번 빅맨 사이드에 경기 운영적인 면에서 우리가 수비가 많이 흔들렸다. 거기에 따라서 3점을 많이 맞았다"고 했다.

가스공사는 전반, 함지훈과 장재석, 그리고 프림으로 이어지는 하이-로 게임에 많이 당했고, 후반에는 골밑 수비에 집중하면서 3점 오픈 찬스를 많이 내줬다.

유 감독은 "공격이 잘 되지 않을 때, 속공을 많이 허용했다. 오펜스가 합의된 상황에서 코트 밸런스가 좋았을 때 속공이 덜 먹는다고 생각한다. 주지를 시키고, 훈련을 통해서 만들어야 할 것 같다"고 했다. 울산=류동혁 기자 sfryu@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