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 대표 스포츠인 영광" 쇼트 최민정, 2022 국가브랜드 대상 수상

2022-09-14 16:03:59



[스포츠조선 김성원 기자]'쇼트트랙 여제' 최민정(24·성남시청/연세대)이 2022 국가브랜드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최민정의 매니지먼트사인 올댓스포츠는 최민정이 국가브랜드진흥원이 주관하는 '2022 국가브랜드 대상' 스포츠부문 대상 수상자로 선정되었다고 14일 밝혔다.

2015년에 시작돼 올해로 6회째를 맞는 국가브랜드 대상은 가장 권위있는 국가브랜드 시상식이다. 2015년에는 '피겨 여왕' 김연아가, 2018년에는 '아이언맨' 윤성빈 등이 스포츠선수 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

최민정은 올해 2월 개최된 2022년 베이징올림픽에서 1500m 금메달, 1000m와 여자계주 은메달을 목에 걸었으며, 4월에 개최된 2022 ISU 세계 쇼트트랙 선수권대회에서는 1000m, 1500m, 여자계주, 종합우승의 4관왕이 됐다. 최민정의 올해 세계선수권대회 종합우승은 개인통산 4번째 종합우승이며, 한국 여자선수 최초 4회 우승이자 최다 우승기록을 세우는 눈부신 성과를 거두어 한국 스포츠의 위상을 높였다.

최민정은 매니지먼트사인 올댓스포츠를 통해 "올해 한국을 대표하는 스포츠인으로 선정되어 매우 영광스럽다. 지금까지보다 더 정진하라는 의미로 주신 상이라고 생각한다"며 "다가오는 2023년 3월에는 한국에서 세계선수권대회가 열리는만큼, 국민 여러분 앞에서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할테니 많은 응원을 보내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최민정 이외에 연예부문 국가브랜드 대상은 전세계적인 열풍을 일으켰던 드라마 '오징어 게임'에서 남자주인공으로 열연을 펼치며 에미상 남우주연상을 거머쥔 배우 이정재가 선정됐으며, 예술 부문에서는 세계적 권위의 피아노 경연대회인 반 클라이번 국제피아노 콩쿠르에서 금메달을 목에 건 피아니스트 임윤찬에게 대상의 영광이 돌아갔다.

올해 국가브랜드 시상식은 20일 오전 11시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2022 국가브랜드컨퍼런스'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김성원 기자 newsme@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