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준금, '한걍뷰' 집 옷방 4개+블링블링 구두 컬렉션 공개 ('편스토랑')

2022-08-05 13:28:43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신상출시 편스토랑' 박준금이 놀라운 패션감각을 공개한다.



8월 5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는 개인 유튜브 채널을 통해 부캐 '안젤리나 핑크 박'으로 활약 중인 배우 박준금이 첫 출연한다. 박준금은 프로페셔널한 41년 차 배우의 모습부터 2060 여성들의 워너비에 등극할 수 있었던 눈부신 패션 감각, 귀엽고 사랑스러운 반전 매력까지 모조리 공개하며 금요일 저녁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박준금의 VCR은 시원한 한강 뷰를 자랑하는 집에서 시작됐다. 개인 유튜브 채널에서 229만 뷰를 기록해 화제가 된 박준금의 집이 방송에서 공개되는 것은 처음. 박준금의 취향이 느껴지는 화려한 색감의 거실, 감각적인 인테리어와 각종 핑크색 소품들이 시선을 강탈했다.

이날 박준금은 새롭게 들어가는 작품의 대본을 보고 또 봤다. 캐릭터 분석과 함께 대사를 연습하며 몰입하던 박준금은 무언가 결심한 듯 소파에서 일어났다. 그녀가 향한 곳은 집에 무려 4개나 있는 옷방이었다. 이어 박준금은 직접 소장하고 있는 스타일리시한 의상들을 꺼내기 시작했다. 블링블링한 구두 컬렉션도 공개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모든 것이 그간 작품을 위해 직접 고민하며 구입한 의상들.

박준금은 다양한 작품에서 감각적이고 화려한 패션을 선보이며 큰 화제를 모았다. 드라마 '시크릿 가든'의 현빈 엄마 문분홍 여사, '상속자들'의 김탄의 엄마 정지숙 여사 등 박준금을 통해 일명 '청담동 사모님 룩'이 유행하기도. 박준금은 "엄마 역할이라고 왜 항상 뽀글 머리를 하고 있어야 하나. 옷 잘 입고 세련된 엄마도 있다는 걸 보여주고 싶었다'라며 다양한 의상들을 체크하며 "캐릭터를 어떻게 만들어 갈 것인지 고민하는 것이 배우의 몫이다. 캐릭터를 위해 그 정도는 투자해야 한다고 생각한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박준금은 직접 새로운 드라마에서 입을 의상들을 고민했다. 과감한 라임색 드레스로 럭셔리한 시어머니 느낌을 내는가 하면, 군살 하나 없는 몸매를 자랑하며 레깅스 패션까지 완벽 소화해 시선을 강탈했다. 걸그룹 멤버라고 해도 믿을 박준금의 패션 센스와 박준금의 소화력에 '편스토랑' 식구들 모두 입을 쩍 벌리고 감탄했을 정도.

그런가 하면 이날 박준금은 세련된 패션 감각과 함께 40년째 물광 피부와 풍성한 머리숱을 유지할 수 있었던 자기 관리 비결, 1일 1식의 비밀, 미식가로서의 면모 등을 낱낱이 공개한다. 까면 깔수록 매력 터지는 박준금의 일상은 8월 5일 금요일 저녁 8시 30분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 확인할 수 있다.

anjee85@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