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돈♥’ 황정음, 아들 앞에서 체면 제대로 구겼네..“무섭다구”

2022-08-05 10:10:26



[스포츠조선닷컴 박아람 기자] 그룹 슈가 출신 배우 황정음이 바다에서 가족과 초호화 여행을 즐겼다.



황정음은 지난 4일 자신의 SNS에 사진 여러 장을 게재하며 근황을 전했다.

사진에는 가족 나들이에 나선 황정음 가족의 모습이 담겨있다. 또 다른 사진 속 황정음은 요트 가장자리에 매달려 떨고 있는 모습. 생동감 넘치는 현장이 웃음을 자아낸다.

한편 황정음은 지난 2016년 프로골퍼 겸 사업가 이영돈과 결혼해 술하에 아들 두 명을 두고 있다. tokkig@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