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양지병원 '급성기 뇌졸중 적정성' 평가 3연속 1등급 획득

2022-08-05 08:32:53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병원장 김상일)은 최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발표한 '급성기뇌졸중 9차 적정성 평가'에서 3연속 1등급을 획득했다.



심평원은 급성기뇌졸중 환자가 전국 어디서나 가까운 의료기관에서 질 높은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2006년부터 적정성 평가를 시행해 왔다.

9차 평가는 2020년 10월부터 2021년 3월까지 증상 발생 후 7일 이내 응급실 통해 입원한 급성기 뇌졸중 환자를 진료한 233개 의료기관(상급종합병원 44개, 종합병원 189개)을 대상으로 평가했으며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은 종합점수 95.5점(전체평균 91.32점)을 받았다.

특히 뇌영상검사 실시율, 조기재활 평가율, 연하장애 선별검사 실시율과 항혈전제 퇴원처방율에서 만점을 획득하는 등 전체 평가지표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김상일 병원장은 "본원의 3차수 연속 1등급 획득의 성과 뒤에는 진료와 치료 시스템의 지속적 고도화 추진으로 의료의 질 향상을 위한 노력이 있었기에 가능했으며 의료진 역량 강화, 임상 경험 축적 등 최상의 진료환경을 구축한 결과"라고 밝혔다.장종호 기자 bellho@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