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전드 박정태→브레이브걸스 시구…롯데, 낙동강 더비→바캉스시리즈로 치른다

2022-08-04 10:24:14

사진제공=롯데 자이언츠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롯데자이언츠(대표이사 이석환)가 오는 5일(금)부터 진행되는 홈 3연전을 바캉스시리즈X낙동강 더비로 개최한다.



구단은 여름 휴가 기간을 맞아 팬들에게 야구장에서 바캉스 분위기를 느낄 수 있도록 바캉스시리즈X낙동강 더비 동안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했다.

또 낙동강 더비를 맞아 선수단은 동백유니폼을 착용하고, 양팀 루키 선수의 팬사인회도 진행될 예정이다.

바캉스시리즈X낙동강 더비를 기념해 특별한 시구 행사도 열린다. 먼저 5일에는 KBO 레전드 40인에 선정된 박정태 전 선수가 시구자로 나선다.

6일에는 브레이브걸스의 유나와 민영이 각각 시구 및 시타를 맡아 그라운드에 오른다. 브레이브걸스는 5회 말 이후 '롤린' 공연을 펼치며 바캉스시리즈를 더욱 시원하게 만들어줄 예정이다. 7일에는 부산 출신이자 롯데자이언츠의 오랜 팬 배우 백승희의 시구로 행사의 마지막을 장식한다.

한편 바캉스시리즈X낙동강 더비는 롯데자이언츠 공식 홈페이지 또는 APP을 통해서 예매 가능하며, 루키 선수 팬사인회 관련 자세한 내용도 APP에서 확인 가능하다.

김영록 기자 lunarfly@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