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차병원, 올림푸스한국과 '고잉 온 다이어리' 전시회 개최

2022-08-04 09:16:37

강남차병원-올림푸스한국 '고잉 온 다이어리' 전시회 개최 기념사진. 왼쪽부터 올림푸스한국 윤영조 전무, 오카다 나오키 대표, 환우 대표 5명, 강남차병원 노동영 원장, 김유미 유방·갑상선센터 교수.

차 의과학대학교 강남차병원(병원장 노동영)이 글로벌 의료 기업 올림푸스한국(대표 오카다 나오키)과 암 경험자 심리사회적 지지 프로그램인 '고잉 온 다이어리' 전시회를 개최한다.



1일 열린 개회식에는 강남차병원 노동영 병원장, 정용욱 산부인과 과장, 김유미 유방외과 교수를 비롯해 올림푸스 한국 오카다 나오키 대표가 참석했으며 다이어리의 주인공인 환우 대표 5명이 함께했다.

암 발병 후에도 아름다운 삶은 '계속된다(Going-on)'는 의미를 담고 있는 '고잉 온 다이어리'는 강남차병원과 글로벌 의료기업 올림푸스한국이 진행하는 사회공헌활동이다.

암을 겪고 있는 환자들이 일기를 쓰며 서로의 경험을 공유하고 소통하며 공감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기획된 프로그램이다. 강남차병원에서 유방암과 부인암 진단을 받고 치료중인 환자들이 매주 일기를 작성하고 비대면 모임을 통해 사연을 일기와 사진 작품으로 출품했다.

강남차병원 노동영 원장은 "갑작스럽게 찾아 온 암으로 힘든 가운데서도 암 극복을 위해 최선을 다해 힘든 치료 과정을 이겨내고 있는 환자분들께 진심으로 격려와 박수를 보낸다"며 "이번 전시회를 통해 많은 분들이 암으로부터 완전히 치료될 수 있는 큰 힘을 얻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번 '고잉 온 다이어리' 전시회는 오는 8월 26일까지 강남차병원 본원 지하 1층에서 관람할 수 있다.장종호 기자 bellho@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