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스타그램, 네이버 밴드 제치고 월간 이용자 수 '1위'

2022-08-04 08:26:43

인스타그램이 네이버 밴드를 제치고 국내 주요 사회관계망서비스(SNS)·커뮤니티 애플리케이션 월 단위 이용자 수 1위를 기록했다.



4일 아이지에이웍스가 제공하는 앱 마켓 시장분석 솔루션 모바일인덱스에 따르면 지난달 인스타그램의 구글 플레이스토어·애플 앱스토어 합산 국내 월간활성이용자(MAU)는 1891만2201명으로 집계됐다. SNS·커뮤니티 앱 부문 1위를 차지한 것. 기존 1위였던 네이버 밴드(1873만1396명)는 2위로 내려갔다.

한 달 전인 6월 분석에서는 네이버 밴드(1889만7366명)가 인스타그램(1888만6694명)을 근소한 차이로 앞서 있었다.

인스타그램이 MAU에서 네이버 밴드를 제친 것은 아이지에이웍스가 구글 플레이스토어·애플 앱스토어 합산으로 모바일인덱스 분석을 시작한 2020년 5월 이후 처음이다.

2020년 5월 집계에서 네이버 밴드 MAU는 2233만8201명, 인스타그램은 1737만1363명이었다. 2년 2개월 동안 네이버 밴드 이용자 수는 16.1% 감소했으나, 인스타그램은 약 8.9% 증가했다.

지난달 인스타그램의 일간활성이용자(DAU)는 일평균 1090만5989명으로 지난 1월(1086만6147명) 대비 4만명 가까이 늘었다. 반면 네이버 밴드 DAU는 일평균 682만148명으로 1월(704만9318명)보다 약 23만명 줄었다.

같은 기간 주간활성이용자(WAU) 수 평균에서도 인스타그램(1518만5264명)이 네이버 밴드(1321만7878명)에 앞섰다.

업계 관계자는 "두 앱을 사용하는 이유가 다르기 때문에 이용 패턴에서 차이가 날 수밖에 없다"고 설명했다.

이미선 기자 already@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