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연, 딸 하나 낳은줄 알았는데? "제 새끼는 총 네 마리"

2022-08-04 22:51:37



[스포츠조선닷컴 김수현기자] 배우 이승연이 온몸에 '내시끼'를 품에 안고 행복을 만끽했다.



이승연은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주아주 오랜만에 비로소 느끼는 살맛~"이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여기서 제 새끼는 몇마리 일까요? 퀴즈~ 답은 아래에. 뿅. 정답은 네 마리~ 아라미 스태니 깜지 심바. 두 손 가득 행복을 안고. 오구 내 시끼들. 충전충전"이라고 했다.

사진에는 딸과 반려견들을 품에 안고 행복한 듯 얼굴을 한껏 구기는 이승연의 모습이 담겼다.

한편 이승연은 지난 2007년 2세 연하의 재미교포 사업가와 결혼해 슬하에 딸 하나를 두고 있다.

shyu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