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뱅크, 주거비 부담 경감 위해 아담대 금리 낮춘다…최대 0.18%p 인하

2022-08-04 16:59:32



케이뱅크가 고객 주거비 부담을 줄이기 위해 아파트담보대출(아담대)와 전세대출의 금리는 낮추고 한도는 늘렸다고 4일 밝혔다.



케이뱅크는 아담대 고정금리형 혼합금리(고정금리) 상품의 금리를 이날부터 고객에 따라 연 0.17%~0.18%포인트(p) 낮췄다. 이에 따라 아담대 고정금리는 이날 연 3.8%~4.29%로 낮아졌다.

케이뱅크는 아담대 생활안정자금대출의 한도도 이달부터 1억원에서 2억원으로 2배 확대했다. 현 정부의 '대출 규제 정상화 방안'에 따른 조치다. 케이뱅크 고객들은 기존에 보유 중인 아파트를 담보로 최대 2억원까지 신용대출 금리보다 낮은 아담대 금리로 대출이 가능하다.

한편 케이뱅크는 지난 3일부터 전세대출(일반) 금리도 연 0.26%~0.28%p 낮췄다. 지난 6월과 7월 두 차례 걸쳐 금리를 낮춘 데 이어 올 들어 세 번째 금리 인하다. 이에 따라 4일 전세대출(일반) 금리는 연 3.57%~4.67%가 적용된다.

케이뱅크 관계자는 "주거비 부담 경감을 위해 아담대와 전세대출의 금리를 낮추고 정부 방침에 따라 아담대 생활안정자금의 한도를 높였다"며 "앞으로도 고객 부담 경감과 혜택 확대를 위해 노력할 것" 이라고 말했다.

이미선 기자 already@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