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수욕장 방문 전 혼잡도 확인하고 가세요"

2022-08-03 08:44:46

해양수산부는 여름 휴가철 밀집도를 낮추기 위해 해수욕장 방문 전 혼잡도 정보를 미리 확인할 것을 권했다.



해수부에 따르면 전국 284개 지정 해수욕장 중 올해 개장 대상인 263곳이 지난달 1일부터 순차적으로 개장을 시작해 지금은 전부 개장됐다.

지난달 31일까지 총 1813만명이 방문해 지난해 대비 이용객이 약 54% 늘었다. 지역별로는 부산, 충남, 강원 등 대형 해수욕장이 밀접한 지역에 이용객이 집중됐다.

해수부는 2020년부터 해수욕장 밀집도 완화를 위해 대형 해수욕장 혼잡도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해수욕장을 방문할 계획이 있는 사람은 바다여행 누리지에서 미리 해수욕장 혼잡도를 확인하고 붐비지 않는 시간대와 장소를 선택해 해수욕장을 즐길 수 있다.

해수부는 지난달 1일부터 이용객이 많은 50개 해수욕장을 대상으로 혼잡도를 조사한 결과 현재까지는 밀집도가 양호한 것으로 파악됐다고 밝혔다. 하지만 코로나19 재유행에 따른 감염 우려가 커지고 있는 만큼 해수욕장 혼잡도 확인과 더불어 한적한 해수욕장을 이용할 것을 권고했다.

해수부는 또 이용객이 늘어난 지난달 27일부터 해수욕장 내 코로나19 감염 차단을 위해 장·차관 및 소속기관장이 대형 해수욕장의 방역이행 실태를 점검하고 거리두기, 마스크 착용 등 방역 준수 캠페인도 진행하고 있다.

이미선 기자 already@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